문화예술

2020년 국내 김치냉장고 시장, 2019년 대비 21% 성장

URL복사

2020년 코로나19,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 영향으로 수요 상승
매출액 기준 연간 1조7000억원 시장 규모, 2019년과 비교해 수량·금액 모두 두 자릿수 성장
200만원 이상 제품 판매가 28% 차지, 프리미엄 수요 증가로 지속적 성장 예상

 

 

 

(뉴스인020 = 뉴스인020 기자) 2020년 국내 김치냉장고 시장이 두 자릿수의 이례적인 성장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글로벌 시장 정보 기업 GfK에 따르면 2020년 국내 김치냉장고 판매 수량은 약 110만대로, 2019년과 비교해 16% 성장, 금액 기준으로는 21% 성장한 1조7000억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수요 정체를 보였던 김치냉장고 시장이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콕 트렌드가 유행하면서 주방 가전 수요가 늘어났고,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 등 정부 지원 정책 등으로 수량과 가격이 동반 상승한 것이다.

특히 2020년 3~9월까지 진행된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 기간과 맞물려 2, 3분기에 큰 폭의 성장을 보였다.

2020년 1분기 전체 김치냉장고 판매의 54%를 차지했던 에너지 효율 1등급 제품 비중은 환급 사업이 시작된 2분기부터 77%, 3분기 80%까지 빠르게 상승하며 으뜸효율 제품을 중심으로 수요 증가세를 보였다.

또 구매 비용 환급으로 소비자가 실질적으로 지불하는 가격대가 상승함에 따라 상대적으로 가격이 높은 제품을 찾는 소비자가 증가해 2분기에는 매출 금액 기준 2019년 대비 56%의 급격한 성장을 나타내기도 했다.

프리미엄 가격대의 제품 수요가 늘어난 것은 가격대별 판매 비중으로도 확인된다.

100만원 미만 제품의 비중(수량 기준)은 2019년 37%에서 2020년 34%로 줄어든 반면, 200만원 이상 고가 제품의 판매 비중은 2019년 24%에서 2020년 28%로 증가해 저가 제품 비중이 축소된 만큼 고가 제품 비중이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김치냉장고의 평균 가격도 2019년과 비교해 4% 증가한 153만 원으로 집계됐다.

2, 3분기 판매 성장세는 김치냉장고 연 매출의 40% 이상이 발생하는 4분기에도 이어져 2019년도 같은 기간과 비교해 11%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구매를 2, 3분기로 앞당긴 소비자들도 많지만, 여전히 교체 수요가 유지되고 있다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GfK는 비스포크, 오브제 컬렉션 등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공격적 마케팅과 업그레이드를 원하는 교체 수요가 맞물려 2021년도 김치냉장고 시장은 지속해서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 '언택트 통수식'개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이승재)는 농업용수관리자동화시스템을 활용한 언택트 통수식을 성공적으로 개최하였다. 농어촌공사는 매년 4월 영농의 시작을 알리는 통수식을 개최하였으나,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부터 통수식을 생략하는 추세이다. 올해 경기지역본부는 물관리자동화시스템을 활용하여 각 지사 중앙관리소에서 원격으로 시설물을 가동하고, 전 지사가 동시에 통수를 시작하였다. 통수식은 본부·지사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개최되었으며, 각 지사의 통수 진행 상황은 영상회의시스템을 통해 공유했다.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행사를 진행 하였으며, 지사장이 지사 중앙관리소에서 원격제어로 시설물을 가동하고, 현장에 설치된 CCTV로 실시간으로 통수현황을 생동감 있게 시현하였다. 경기지역본부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모든 직원이 자연스럽게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여, 지속적으로 시스템 활용률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금번 언택트 통수식을 시작으로 한국농어촌공사는 경기지역 관내 61,380ha 농경지에 농업용수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한국농어촌공사 이승재 경기지역본부장은


문화예술

더보기
"오월의 청춘" 오만석, 통제와 조정의 대가 이도현父 ‘황기남’ 역에 완벽 싱크로율!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배우 오만석이 '오월의 청춘'에서 일촉즉발 서사의 중심에 선다. 오는 5월 3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은 1980년 5월, 역사의 소용돌이 한가운데 운명처럼 서로에게 빠져버린 희태(이도현 분)와 명희(고민시 분)의 아련한 봄 같은 사랑 이야기를 담은 레트로 휴먼 멜로드라마다. 오만석은 희태의 아버지이자 보안부대의 대공수사과장 황기남 역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는 출세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야심가적인 면모로 첨예한 대립의 불씨를 지핀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공개된 첫 스틸에서는 속내를 감춘 인물 황기남에 완벽 몰입한 오만석의 모습이 담겨있다. 매서운 눈빛과 민낯을 감춘 미소로 양면성 있는 캐릭터를 고스란히 표현하고 있는 것. 처세술에 능한 그가 어떤 갈등을 불러올지 첫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특히 오만석은 '오월의 청춘'을 통해 무엇이든 손에 넣고야 마는 잔악한 캐릭터로의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악역과 선역, 어떤 역할이라도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오만석이 그려낼 황기남 역에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극의 전개에 긴장감을 불어넣는 오만석의 모습은 오는 5월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