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속아도 꿈결" 최정우X박준금, 3년 만에 황혼 커플로 재회

URL복사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배우 최정우, 박준금이 '속아도 꿈결'에서 황혼 커플로 재회한다.

'누가 뭐래도' 후속으로 오는 3월 첫 방송 예정인 KBS 1TV 새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제작진이 최정우, 박준금의 캐스팅 소식을 밝혀 시청자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속아도 꿈결'은 다른 문화의 두 집안이 부모의 재혼으로 만나 하나의 가족이 되어 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최정우, 박준금은 이번 작품을 통해 '같이 살래요' 이후 3년 만에 황혼 커플로 재회하게 된다.

최정우는 극중 이른 나이에 아내와 사별하고 30여 년간 자식들을 홀로 키워낸 인테리어 가게 사장 금종화 역으로 분한다. 70대에도 여전히 상남자 포스를 발휘하며 때때로 인간미 넘치는 허당미를 드러내는 인물로 강모란을 만나 희대의 사랑꾼으로 거듭나게 된다.

금종화를 단번에 사로잡은 강모란 역은 출연하는 작품마다 개성만점 '엄마' 캐릭터로 사랑받는 박준금이 맡는다. 사람 좋은 친화력 甲 프로 오지라퍼 미용실 원장인 모란은 박준금과 찰떡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독차지할 예정이다.

6, 70대 황혼의 나이에 운명 같은 사랑을 만난 금종화와 강모란의 꿀 떨어지는 인생 2막이 예고된 가운데 과연 자식들은 부모의 늦깎이 사랑을 받아들일 수 있을지 '속아도 꿈결'이 그려갈 현실 황혼 로맨스에 시청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속아도 꿈결'은 '아이가 다섯'의 김정규 감독이 연출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훈훈한 감동과 가족애를 선사할 따뜻한 홈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누가 뭐래도' 후속작으로 오는 3월 중 KBS 1TV를 통해 첫 방송된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 제주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교류․협력 협약식 개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박근철, 의왕1)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원내대표 김희현, 일도2동을)은 9일(금)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경기도의회-제주특별자치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교류·협력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은 양 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간의 실질적인 지방자치 발전과 광역의회 교섭단체 운영에 관한 교류․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식을 위해 제주도의회에서는 김희현 원내대표를 비롯해 6명의 의원들이 경기도의회를 방문했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에서는 박근철 대표의원을 비롯한 대표단 의원들이 먼 길을 찾아온 제주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을 환대했다. 박근철, 김희현 원내대표는 △ 「지방의회법」 제정 추진 및 「지방자치법」 공포에 따른 공동 대응 △ 교섭단체 위상 강화 및 효율적인 운여 방안 공동 모색 △ 공동 관심 사안에 대한 공동연구 및 세미나 개최 △ 전문성 강화와 이해 증진을 위한 인적 교류 △ 기타 상호 교류․협력 증진 프로그램 운영 등에 대한 내용이 적힌 협약서에 사인을 한 뒤 상호 교환했다. 박근철 대표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17개 시․


문화예술

더보기
'볼빨간 신선놀음' 팽현숙, “서장훈, 부부애 좋은 팔자” 깜짝 예언?...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개그우먼 팽현숙이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서 쉴 새 없는 토크폭격으로 예능감을 뽐냈다. 9일(금) 방송 될 '볼빨간 신선놀음'에서는 '이 음식 팔아도 될까요?'를 주제로 다양한 신메뉴가 등장할 예정이다. 도전자들에게 냉철하고 현실적인 평가를 아끼지 않았던 이 날의 일일신선은 연예계 요식업계 대모 팽현숙. 평소 남다른 예능감으로 제 2의 전성기를 맞고 있는 그는 철두철미한 요리 평가와 함께 토크 머신으로서의 활약 역시 예고했다. '얘기를 쉬면 채널이 돌아간다'는 운을 띄운 팽현숙은 지칠 줄 모르는 토크로 4MC를 압도했다. '요즘 (팽현숙이)방송을 통해 주부들에게 많은 공감을 얻고 있다'는 이야기가 나오자마자 주부들의 고충을 토로하는가 하면 4MC들에게 어머니들의 위대함에 대한 이야기를 쏟아낸 것. 이에 김종국은 본인의 어머니와 전화 연결을 하며 화제 전환을 시도했으나, 김종국의 전화를 빼앗은(?) 팽현숙은 어머니에게도 폭풍 토크를 이어가며 모두를 폭소케 했다. 뿐만 아니라 팽현숙은 녹화 내내 거침없는 발언으로 종잡을 수 없는 매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서장훈의 남다른 손 크기를 신기해하며 손을 맞대보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