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스토브리그'-'브람스'-'모범택시' 잇는 참신한 소재!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SBS 2022 하반기 관심작 '치얼업'이 '스토브리그',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모범택시'에 이어 대학 응원단이라는 참신한 소재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앞서 '스토브리그'는 야구,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클래식, '모범택시'는 이동 흥신소라는 신선한 소재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으며 SBS 드라마의 부흥을 이끌었다.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로 '프로야구 프런트'라는 신선한 소재와 팀을 이끌어가는 직장인들의 이야기가 공감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스물아홉 경계에 선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꿈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클래식 음악' 소재로 사랑과 우정 사이에서 방황하는 청춘 로맨스로 주목받았다. 또한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으로 '이동 흥신소'라는 소재를 내세워 억울한 일을 당한 의뢰인의 복수를 대행해주며 시청자의 답답한 속을 시원하게 풀어줬다.

그런 가운데 '치얼업'이 '대학 응원단'이라는 차별화된 소재로 안방극장 공략에 나선다. 오는 10월 3일(월)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치얼업'(연출 한태섭/극본 차해원/제작 스튜디오S)은 찬란한 역사를 뒤로 하고 망해가는 대학 응원단에 모인 청춘들의 뜨겁고 서늘한 캠퍼스 미스터리 로코. 50년 전통의 연희대학교 응원단을 배경으로 '스토브리그'를 공동 연출한 한태섭 감독과 'VIP'의 차해원 작가 그리고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라이징 스타 한지현(도해이 역), 배인혁(박정우 역) 등이 의기투합해 올 하반기 청량한 캠퍼스물 열풍을 몰고 올 예정이다.

'치얼업'은 드라마에서 처음 다뤄지는 '대학 응원단' 소재를 통해 찬란한 스무 살 청춘을 이야기한다. 한태섭 감독은 '청춘물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 인생의 한 순간'을 낭만적으로 그려낸 장르라고 생각한다. '대학 응원단'이 지닌 낭만성과 스펙터클이 인생의 벅찬 순간을 표현하기에 가장 적합하다고 느꼈다'라고 말해 생동감 넘치는 영상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대학 응원단을 소재로 한 만큼 '치얼업'에서 주목되는 점은 춤과 음악이다. 음악감독인 페퍼톤스 신재평의 청량한 음악과 환호성을 내지르게 만드는 격정의 무대를 통해 시청자들 가슴 속에 꿈틀대며 잠자는 응원의 유전자를 깨울 것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나아가 무대 위 응원단과 무대 아래 관중의 교감은 물론 감동과 전율로 가득 찬 현장을 안방극장에 고스란히 전할 예정이다.

SBS 새 월화드라마 '치얼업'은 오는 10월 3일(월) 밤 10시 첫 방송된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 경기마을정책선언 실현 방안 마련 토론회 열어. 마을공동체 정책 논의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는 1일 수원유스호스텔 스타트홀(대강당)에서 ‘경기마을정책선언 실현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경기마을정책선언’은 마을과 주민자치 정책을 동시에 활성화하기 위한 일종의 도민 선언으로 마을과 주민자치 정책을 통합적으로 활성화시키기 위한 총 10개 항과 이들 10대 선언을 실현 시킬 28개 이행과제로 구성돼 있다. 도는 지난 7월 11~14일 ‘경기마을주간 행사’를 통해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마을정책선언’을 채택한 바 있다. 이번 토론회는 ‘경기마을정책선언 및 이행과제’ 도출을 기념하고 향후 추진에 따른 각계의 협력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토론회에서는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 강재석 경기도 마을지원센터협의회장, 김학영 대한민국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정책협력국장, 김달수 경기도 정무수석, 손정혁 시민주권센터 대표, 여미경 경기도마을공동체위원회 위원장, 최준규 경기연구원 연구위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경기도 마을정책선언 실현을 위한 추진 전략과 역할 분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행사를 주관한 신남균 경기도마을공동체지원센터장은 “경기마을정책실현을 위해 제안된 정책과제와 관련한 마을공동체의 활동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