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맛남의 광장' 배우 이청아, 농벤져스 멤버들과의 특별한 인연 공개

URL복사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오늘(8일) '맛남의 광장'에서는 로맨스부터 액션까지 다양한 연기 변신으로 팔색조 매력을 뽐내는 배우 이청아가 출연해 반전 요리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맛남의 광장'을 찾은 배우 이청아가 농벤져스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멤버들을 만난 그녀는 양세형과 유병재와는 같은 예능에 출연, 김동준과는 연기 선생님이 같다고 말해 멤버들과의 인연을 언급했는데. 특히 백종원과는 아내인 소유진과 같은 연극 작품에 출연했음을 밝히며, '저희 (팀) 회식을 시켜주셨다.'라고 미담을 공개해 백종원의 어깨를 으쓱하게 했다. 이를 듣던 김희철이 '전 완전 처음 뵙죠?'라고 묻자, 이청아가 '어제 000 가셨죠?'라며 김희철의 발자취를 알고 있었다고. 김희철을 당황하게 한 이청아의 깜짝 발언은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백야식당에서는 이청아가 반전 요리 실력을 공개해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 이청아는 농벤져스를 위해 무를 활용한 양식 요리를 준비해왔다고 밝혔다. 이에 김희철은 '서양 음식에 무가 들어가는 건 못 봤다'라며 갸우뚱한 반응을 보였고, 백종원과 양세형은 미심쩍은 모습을 보였다고. 하지만 의심도 잠시, 요리가 완성될수록 멤버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데. 마침내 이청아의 요리가 완성되자 멤버들은 '백야식당이 업그레이드된 느낌', '근사한 요리'라며 극찬했다. 특히 그녀의 요리를 맛본 백종원은 '이거 그대로 팔아도 되겠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모두의 예상을 뒤엎은 이청아의 무 요리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어 언택트로 손님에게 음식을 대접하는 '다시 맛남의 광장'에서 이번 주 손님에게 선보일 요리는 '무 메밀전병'. 농벤져스와 이청아는 각각 역할을 분담해 바삐 움직였다. 특히 이청아는 완성된 메밀전병을 신속히 나눠주기 위해 이리저리 뛰어다니면서도, 손님과의 소통도 빼먹지 않아 서빙 여신에 등극했다는 후문. 또한 이들이 선보인 무 메밀전병은 어른들뿐만 아니라 아이들의 입맛까지 사로잡으며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백야식당을 접수한 이청아의 무 요리부터, 찰떡 호흡을 자랑한 '다시 맛남의 광장' 현장은 오늘 목요일 밤 8시 55분 SBS '맛남의 광장'에서 공개된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경기지부, 안전한 경기도’를 위한 조례 제정에‘첫’결실 거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박옥분 의원(외 35명)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보호관찰 대상자 등에 대한 사회정착지원 조례안’이 2021년 4월 29일 제351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90명 전원 찬성으로 의결되어 29일부터 즉시 시행된다.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경기지부(김영순 지부장)는 조례안 제정을 위해 2020년부터 박옥분 의원과의 지속적인 교류로 준비하였으며, 보호대상자를 위한 지역사회 내 지원체계가 구축될 때 그들의 건전한 사회복귀가 가능하며 범죄 없는 사회가 실현되어 시민들이 안심하며 살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 갈 수 있음을 강조하여왔다. 김영순 지부장은 2020년 5월 경기도의회가 주관한 ‘보호관찰 대상자 사회정착 지원 전문가 좌담회’에 전문가 10명과 함께하여 이에 대한 발표를 이어갔으며, 조례 제정이 결정되기 전까지 박옥분 의원을 비롯한 여러 관계자들과 지속적으로 조례 제정을 촉구하였다. 경기도의회 본회의에서 조례가 의결되었다는 소식을 접한 김영순 지부장은 “사회로 돌아오는 보호대상자를 배척하기보다 그들을 포용하는 것이 안전한 경기도,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가기 위한 첫걸음이라고 생각한다. 작년의 노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