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너는 내 운명' 김성은X정조국, 여전히 설렘 달달한 러브스토리 공개

URL복사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이 여전히 설렘이 가득한 결혼 13년 차 김성은♥정조국 부부의 데이트 현장과 유쾌함이 가득한 이지혜X문재완의 일상을 공개하며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갔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3일 방송된 SBS '너는 내 운명'의 가구 시청률은 8.3%로(이하 수도권 2부 기준), 화제성과 경쟁력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 2.2%로 상승세를 그리며 이날도 어김없이 월요 예능 1위를 기록했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9.2%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에서 김성은♥정조국 부부는 연애 시절 단골집이자 열애설이 나게 된 냉동 삼겹살집을 찾아 둘만의 데이트를 즐겼다. 당시를 회상하며 김성은은 '우리 소개팅했을 때 연예인 친구를 만들고 싶어서 나온 거냐'고 물었다. 정조국은 '그날 심심했다'라고 대답했다. 이에 김성은이 '그럼 만나고 맘에 들었냐'라고 묻자 정조국은 '이건 내가 안고 가야 한다. 당신이 쫓아다닌 건 유일한 내 자랑거리다'라고 했다. 이날 정조국은 김성은을 놀리듯 얘기하다가도 '안 예뻤으면 결혼 안 했지', '사실 완전 내 스타일이었지'라며 '밀당'을 선보여 김성은을 사르르 녹게 했다.

두 사람은 결혼을 하게 된 계기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김성은은 '우리가 결혼하게 된 계기가 자기가 부상당하고 내가 간호하면서인 것 같다'라면서 경기 도중 부상을 입은 정조국의 모습에 눈물 쏟았던 과거를 회상했다. 이어 정조국은 '우리 병원에서 진짜 친해졌다'라며 당시 지극 정성으로 간호해준 김성은을 떠올렸다. 김성은은 바쁜 촬영 스케줄에도 음식과 게임기들을 가져다주고 잠깐의 틈에도 병원을 찾았었다고. 정조국은 '쪽침대에서 자는 모습을 보면서 많은 생각을 했다. 이 사람이랑 결혼해야겠다. 내 인생에서 제일 잘한 선택은 결혼이다'라며 무심한 듯 진심을 고백해 달달함을 안겼다. 김성은은 '진짜냐. 갑자기 울컥한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전남, 새로운 미래로 도약하기 위한 공동 다짐위해 합의문 서명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와 전라남도가 양 지역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상호 정책 공유와 공동연구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일 전남도청에서 김영록 전남도지사,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박재영 광주전남연구원장과 함께 두 지역의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상생발전을 다짐했다. 특히 도민의 건강권과 직결된 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공동 대응은 물론 재정분권 등과 같은 지역현안에 대한 공감대도 형성했다. 주요 합의사항은 ▲경기도 내 학교급식에 전라남도 친환경 농산물 공급 확대 ▲실질적 재정분권 강화를 통한 자주재원 확충 ▲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공동대응 ▲해양쓰레기·폐기물 저감 공동노력 ▲경기 ‘디지털뉴딜 AI 엑스포’ 및 전남 ‘NEXPO in 순천’ 성공적 개최 지원 ▲경기도와 전남도의 미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양 연구원 간 공동연구 추진 등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대한민국의 균형발전 문제는 심각한 과제로 지방은 인구가 감소하고 산업경제투자가 줄어들고 소멸의 위기를 얘기하는 반면 수도권은 지나친 집중으로 과밀을 넘어서 폭발을 걱정해야 하는 상황에 이르게 됐다”며 “심각한 부동산 투기문제도 수도권 집중과 관련 있다


문화예술

더보기
김이나·이승윤·이동진, 시디즈와 라이브 토크 이벤트 ‘#앉아서만나요’ 진행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퍼시스그룹의 의자 전문 브랜드 시디즈가 7월 말부터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시디즈 앰배서더와 실시간 소통하는 라이브 토크 이벤트 '#앉아서만나요'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앉아서만나요' 이벤트는 '의자 위, 인생은 진행 중' 캠페인 중 하나로, 개개인의 다양한 의자 위 인생 이야기를 나누면서 서로 공감하고 응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벤트는 사전 응모한 '의자 위 이야기' 사연을 바탕으로 시디즈 앰배서더인 김이나 작사가, 가수 이승윤, 이동진 영화평론가와 라이브 방송에서 이야기를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참여 방법은 23일까지 이벤트 페이지에서 사연을 작성하고 내가 앉고 싶은 의자,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 싶은 앰배서더 등을 선택한 뒤 응모용 이미지를 다운받아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리면 된다. 시디즈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행되는 온체어 라이브 토크 '#앉아서만나요'는 △7월 29일 오후 8시 작사가 김이나와 뮤지션 이승윤 △8월 4일 오후 8시 영화평론가 이동진 편으로 총 2회 진행된다. 이벤트 참여자를 대상으로 풍성한 경품도 마련했다. 시디즈 앰배서더가 선정한 '기억에 남는 이야기'의 주인공 총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