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경기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고양시·일자리재단 ‘최우수’ 수상

URL복사

2021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14일 오후 경기도 업사이클플라자 세미나실 진행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가 14일 개최한 ‘2021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고양시와 경기도 일자리재단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 대회는 코로나19로 방역, 민생경제 등 여러 행정분야 적극행정의 경험과 노하우 공유가 절실한 상황에서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우수사례를 시군 및 공공기관에 확산하기 위해 경기도가 올해 처음 추진한 행사로, 예선을 통과한 12개 기관이 수원 경기도업사이클플라자에서 열린 본선에서 경합을 벌였다.


본선심사 결과 ▲최우수 시군으로 고양시의 ‘안심콜 출입관리시스템’이, 최우수 공공기관으로는 경기도 일자리재단의 ‘일자리지원사업 통합접수시스템 추진사업’이 선정됐으며, ▲우수에는 양주시, 여주시, 고양도시관리공사, 부천도시공사가 ▲장려에는 수원시, 군포시, 안산시, 경기문화재단, 경기신용보증재단,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 각각 선정됐다.


최우수를 차지한 고양시는 코로나19 방역 선제적 대응을 위해 전국 최초로 안심콜 출입관리시스템을 도입했다. 시설별 안심콜 번호를 지정한 뒤 출입자가 해당 번호로 전화를 하면 출입자 방문기록이 자동으로 저장되는 시스템이다. 기존 수기명부 작성에 따른 개인정보 유출 및 정보의 부정확성 문제와 바이러스의 전파 가능성을 낮췄다. 또한 간편한 사용방법으로 QR코드 인증방식에 어려움을 겪는 정보취약계층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뚜렷한 성과를 거뒀다는 평을 받았다. 이 시스템은 현재 168개 지자체와 4만8천개 민간기업으로 확대됐다.


공공기관 부문에서 최우수를 차지한 경기도 일자리재단은 전국최초로 일자리지원사업 통합접수시스템을 구축해 도민이 일자리사업 신청시 기존 대면신청 및 다량의 서류를 제출하는 번거로움 없이 온라인 신청이 가능토록 했다. 전체 일자리사업 신청자 중 85.4%가 이용, 만족도 조사결과 90점 이상이 도출되는 등의 가시적인 성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12개 우수 기관에는 도지사 상장이 수여되며, 선정된 사례는 카드뉴스 제작과 우수사례집 수록 등을 통해 널리 홍보된다. 또한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2021년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 참여해 전국에서 올라온 우수사례들과 또 한번 경쟁을 펼치게 된다.


허승범 도 정책기획관은 “이번 행사에서 발표된 우수사례에 대해서는 적극행정 업무에 참고할 수 있도록 카드뉴스 등을 만들어 공유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우수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적극행정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진용복 경기도의회 부의장, “자치분권 시대, 지역 영상문화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 개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진용복 경기도의회 부의장이 좌장을 맡은 「자치분권 시대, 지역 영상문화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가 15일 개최됐다. ‘2021 경기도 하반기 정책토론 대축제’의 일환으로 경기도와 경기도의회가 공동주최한 이번 토론회는 지역 영상문화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주제발표를 맡은 허경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 이사는 지역미디어센터의 역할과 중요성을 되짚고 관련 정책 현황을 소개했다. 이를 바탕으로 용인 영상미디어센터 설립 시 고려해야 할 거버넌스 구축, 의사 결정권 분배체계 등을 제시했다. 더불어, 용인 미디어센터 설립을 위한 지속적인 논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첫 번째 토론자인 권칠인 감독은 미디어의 맥락을 이해하고 접근할 수 있는 능력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의 목적에 대해 말하며 새로운 미디어센터의 발전된 환경 대응 시스템에 대한 기대를 표했다. 두 번째 토론자인 전자영 용인시의회 의원은 용인 영상미디어센터 조성 사업을 예로 들며 지역미디어센터 운영을 통해 시민들의 문화적 권리가 확보되길 강조했고 미디어 생산과 소비에 대한 교육과 논의가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