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경기도, 한-영 반도체 산업 투자설명회 참가해 경기도 투자환경 홍보

URL복사

경기도, KOTRA 런던 무역관이 주최하는 한-영 반도체 산업 투자유치 설명회 참가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는 15일 영국 런던 매리어트 카운티 홀 호텔에서 열리는 한-영 반도체 산업 투자설명회에 참가해 영국기업을 대상으로 경기도의 반도체 산업 환경과 인센티브를 홍보한다고 14일 밝혔다.


코트라(KOTRA) 런던 무역관이 주최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 투자환경 및 지원제도 ▲K-반도체 산업현황 ▲반도체 산업의 경기도 정책 ▲영국기업의 한국 투자진출 성공 사례를 중심으로 한국의 투자환경을 영국 무역투자부, 영국 반도체산업협회 등 반도체 관련 기업 및 유관기관 약 30개사를 대상으로 소개한다.


도는 우리나라 지방정부를 대표해 ‘K-반도체의 중심’ 경기도의 투자유치 환경에 대한 홍보 동영상을 현장에서 기업들에게 제공한다.


홍보 동영상에서는 동북아 16억 명의 거대 배후시장, 공항․항만․철도․고속도로 등 편리한 교통, 우수한 인력 등 비즈니스 최적지로서의 경기도를 소개하고, 삼성, SK하이닉스, 판교 테크노밸리를 거점으로 한 경기도의 탄탄한 반도체 산업 생태계와 경기도의 외국인투자기업에 대한 지원정책을 안내한다.


영국은 ARM과 같은 반도체 설계업체들이 캠브리지 지역을 중심으로 클러스터를 형성해 활발히 사업 중이며 다수의 반도체 소재․부품 제조사와 실리콘·화합물 반도체 관련 기업을 보유하고 있다.


도는 이번 투자유치 설명회가 K-반도체 정책과 그 중심에 있는 경기도의 투자환경을 알려 굴지의 회사를 유치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민우 도 투자진흥과장은 “반도체 팹리스(설계 전문업체) 부문의 역량이 큰 캠브리지 클러스터 기업들과 비메모리반도체 생산 역량을 키우고 있는 한국 기업들과의 상생 교류를 위한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문화예술

더보기
'너의 밤이 되어줄게', 1차 티저 영상 공개! 이준영-장동주-김종현-윤지성-김동현, 카리스마+에너지 폭발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가 밴드 루나(LUNA)의 무대를 먼저 만날 기회를 제공하며 팬들의 심장을 뛰게 하고 있다. 지난 12일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측은 밴드 루나의 무대를 담은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앞서 루나 멤버들의 합주 현장 비하인드컷이 공개돼 이들이 선보일 무대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을 높인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1차 티저 영상에서는 루나의 무대를 엿볼 수 있다. 배우 이준영, 장동주, 김종현(뉴이스트), 윤지성, 김동현(AB6IX)은 각각 월드스타 아이돌 밴드 루나의 멤버 윤태인, 서우연, 이신, 김유찬, 우가온으로 분했다.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는 기타 반주를 시작으로, 무대 의상을 차려입은 멤버들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이 차례로 펼쳐진다. 또한, 폭발적인 에너지를 뿜어냄과 동시에 월드스타 아이돌다운 무대 매너와 포스를 발산하며 여심을 설레게 하고 있다. 이들의 본 무대는 어떨지 팬들의 무한 상상력을 자극한다. 한편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사짜 입주 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