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안기권 의원,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환경 개선 위해 앞장

URL복사

광주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한 바닥형신호등, 옐로우카펫, 방호울타리, 보행신호 음성안내 보조장치 등 개선 사업 시행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안기권(더불어민주당, 광주1)의원은 13일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에서 주임록 광주시의원(더불어민주당) 및 광주시 도로관리과 관계공무원과 함께 ‘광주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들의 안전한 교통 환경 개선’을 위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사업은 ‘21년 道 어린이보호구역 내 △바닥형 보행신호등 39억 8천만 원, △보행신호 음성안내 보조장치 20억 8천만 원의 예산이 국비로 확정되어 경기도 31개 시⦁군 중 13개 시⦁군에 배정되어 진행하게 되었다.


이 중 광주시는 바닥형 보행신호등 9억8백만 원, 보행신호 음성안내 보조장치 3억9천1백만 원 총 12억9천9백만 원이 배정되어 타 시군보다 많은 금액이 배정되었다.


또한 사업의 확대를 위해 시비 12억8천9백만 원과 교육부예산 1억6천만 원이 추가되어 총 27억4천8백만 원으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환경개선 사업을 위해 진행 될 것이다.


앞으로 2021년 10월부터 2022년까지 도수초, 탄벌초, 초월초, 광주유치원, 분원초, 벌원초, 번천초등학교 등 어린이보호구역 주변으로 교통안전환경 개선을 위해 순차적으로 확대 진행 될 예정이다.


이에 안기권 도의원과 주임록 시의원은 “어린이보호구역의 교통안전환경 개선 사업이 학교에 배분되어 진행이 잘 될 수 있도록 주기적인 모니터링을 할 계획이다”고 말하며, 또한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제로화가 되어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굣길이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오진택 의원, 무송회전교차로에 보도설치 민원해결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부위원장 오진택의원(더민주, 화성2)은 오늘 13일 경기도의회 화성상담소에서 경기도 건설국 도로안전과와 화성시청 도로관리과 관계자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건의되고 있는 민원을 해결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에 논의된 민원 내용은 3방도(남양~구장간 신도로)가 개통됨에 따라 시도 15호선으로 변경된 도로에 보도가 없는 회전교차로로 변경한 이후 지역주민들은 수년간 위험한 보행에 많은 불편을 겪어오며 지속적인 민원을 제기해 왔으나 예산이 없다는 이유로 설치를 못하고 있었다는 것이었다. 이에 오진택의원(더민주, 화성2)은 지역대표인 김을기이장과 새마을지도자의 애로사항을 듣고 담당 관계자들과 함께 현장을 방문하여 주변에 공장이 많고 그로 인해 대형차의 통행량도 많으며 밤에는 가로등조차 없어서 많이 위험한 지역임을 확인했다. 오진택의원(더민주, 화성2)은 담당 관계자들에게 보행자의 안전하고 편리한 보행환경 확보와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행정 능력을 발휘하여 하루빨리 예산을 확보해서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요청하였고 담당 관계자들은 순차적으로 진행하다 보니 늦어진 것이라며 내년 1차 추경예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