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과림동의 과거와 현재를 잇다, 마을기록사업 책자 발간

URL복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과림동 행정복지센터는 2021년 주민참여예산 사업을 통해 과림동 사람들의 이야기를 기록한 책, ‘그대 있어 참 좋은 인생’과 과림동의 현재와 과거 사진을 엮은 ‘과림동 기록집’을 발간했다.


‘그대 있어 참 좋은 인생’은 마을 어르신들 열 분을 인터뷰해 채록한 것으로, 한국전쟁부터 현재까지 과림동에서 함께한 삶을 엿볼 수 있다.


또, ‘과림동 기록집’에는 과림동 내 자연부락들이 변화돼 온 모습과 사람들의 생활상 등을 보여주는 사진, 현재의 모습을 조감도처럼 보여주는 항공사진이 풍부히 수록돼 있다.


한편, ‘그대 있어 참 좋은 인생’에 구술자 중 최고령인 김기덕 어르신은 “인터뷰를 통해 마을에서 이장하던 시절의 추억을 다시금 떠올릴 수 있어 즐거웠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전종삼 과림동장은 “과림동의 모습과 마을 사람들의 이야기를 기록하는 일은 과거와 현재, 미래를 소통하게 할 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공동체의식과 자긍심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계기였다”며 “어르신들이 오래 건강하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그대 있어 참 좋은 인생’과 ‘과림동 기록집’은 각 동 행정복지센터 및 관내 도서관에 배포해 시민들 누구나 열람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 15일 ‘경기도공유경제포럼’ 개최…포스트 코로나 시대 공유경제의 미래를 보다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가 15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코로나19 이후 공유경제의 방향과 미래를 분석하는 ‘2021 경기도공유경제포럼’을 개최한다. 공유경제란 이미 생산된 제품을 여럿이 공유해 사용하는 협력 소비체계로, 차량‧숙박 공유업체 등이 시장에 자리 잡고 있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성남시 분당구에 있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되며, 영상은 경기도청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중계된다. 경기도는 ‘포스트 코로나19 불확실의 시대, 공유경제의 방향과 미래’를 주제로 ▲혁신 ▲공정 ▲상생 등 3개 핵심 단어를 통해 공유경제 미래를 진단한다. 포럼에는 빅데이터 전문가인 송길영 바이브컴퍼니 부사장, 조산구 한국공유경제협회장, 최동철 와디즈 부대표, 성영조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구태언 법무법인 린 변호사 등 공유경제 전문가의 발제와 토론이 마련됐으며 참석자들은 공유경제 기업과 공공의 사례를 분석하고 과제를 탐색한다. 포럼 홈페이지를 통해 경기도와 시‧군의 공유경제정책, 경기도 공유기업 등을 소개하는 온라인 전시관도 운영하며, 홈페이지 사전참가 신청 시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