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스마트시티 조성 위해 5G 포럼과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화성시는 3일 스마트시티 조성 및 활성화를 위해 5G포럼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상호 업무협약서 교환으로만 진행된 이번협약은 화성시와 5G포럼이 스마트도시로의 발전을 위한 정보교류와 산‧학‧연 협력체계 구축 및 사업부서의 역량 강화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화성시와 5G포럼은 양 기관의 교육훈련, 세미나, 전문인력 양성 등 인적자원에 대한 교류를 활성화하고 학술정보 및 산업동향정보에 대한 교류와 공동 활용에 대해 협의했다.

 

양 기관은 또 연구개발, 기술자문 등 협동으로 연구하고 협력할 수 있는 연구 활동 교류와 스마트 시티 조성 및 활성화를 위한 솔루션 발굴, 산업생태계 및 홍보에 대한 사항도 협력하기로 했다.

 

화성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도시 사업추진 부서인 스마트시티과의 역량 강화는 물론 향후 정부공모사업 추진, 스마트도시 서비스 발굴 등 효율적 스마트시티조성에 대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협약을 통해 화성시가 스마트 도시로 확고히 거듭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지속적인 연구와 노력으로 살기 좋은 화성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5G포럼은 스마트시티에 근간이 되는 5G 상용화 및 융합서비스를 촉진하는 민‧관합동 단체로 전체 38개 사로 구성되어있다. 주요참가 사는 KT, SKT, LGU+, LG전자, 에릭슨LG, 이노와이어리스, KMW 등이 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원미정 의원, 안산 풍도 해안가 정화활동 펼쳐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원미정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8)은 6일 풍도를 방문하여 주민 의견을 청취하고, 주민들과 함께 해안가를 정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풍도는 경기도 안산시에 소재한 섬으로서, 꽃게․전복․주꾸미 등 수산물 생산을 주 소득원으로 하는 어촌마을이 형성되어 있다. 이날 방문은 깨끗한 경기바다 조성을 위한 주민 의견 수렴 및 해안가 정화 활동, 무인도 해양쓰레기 분포 현황 확인을 목적으로 마련되었으며, 이용철 경기도 행정1부지사, 이진찬 안산시 부시장 등 관계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원미정 의원은 정담회에서 ▲서해누리호 확대 운영 ▲인양쓰레기 수매사업 도비 지원 ▲선착장 주차공간 확보 ▲담수화시설 용량 확대 등 주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풍도를 비롯한 도서지역 주민들이 소외받지 않도록 정주여건 개선에 노력해달라”며 경기도와 안산시에서도 건의사항에 대해 적극 검토 및 반영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서, 지역주민들과 함께 해안가를 찾아 쓰레기 수거 등 정화 활동을 실시하였으며, 화성시 소재 무인도인 도리도를 들러 해양쓰레기 분포 상황을 점검했다. 원 의원은 “경기도 바다를 해양쓰레기와 각종 불법행위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