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학교 조리실무사 폐암 발병 및 급식실 안전사고 재발방지를 위한 정담회

URL복사

박옥분 의원, 학교 급식실 근무 환경 개선을 위한 정담회 개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박옥분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2)은 26일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수원지회장, 영양사분과장과 열약한 학교 급식실 근무 환경에 따른 업무상 질병과 안전사고 재발방지를 위한 정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면담에서 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은 조리실무사의 폐암 산재가 늘어나고 있어 조합에서 경기도교육청에 근무환경과의 관계 조사 및 예방을 위해 암환자 현황 조사를 요청하였으나, 사업주가 학교장이라 권한이 없다며 미루고 있어 더 많은 피해자가 있을 것 임에도 확인이 어렵다 호소했다.


또한, 잇따른 폐암 발병 문제로 고용노동부와 교육부에서는 산업안전보건법에서 정하는 특수건강진단 및 작업환경측정을 시도교육청에 협조 요청하였으나 예산 등의 문제로 진행이 늦춰지고 실정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후드 청소와 분기별 산업안전보건교육의 예산을 학교에서 충당하고 있어 학교의 재정 악화로 급식 부실 우려와 영양사실, 휴게실의 환기시설 미비 등 열약한 환경 문제, 지역별로 제각각인 면허수당, 영영교사와 영양사의 식생활지도수당 차별 등 개선을 건의했다.


박옥분 의원은 열약한 학교 급식실 상황에 깊이 공감하며 “조리실무사 폐암 발병, 휴게실 캐비닛 낙하 사고 등 재발방지를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말하며, “급식실에 부합하는 작업환경측정 예산 마련, 환기시설 등 공간 개선 등 열약한 근무 환경 개선을 통해 행복한 직장생활이 이루어지도록 교육청과 협의해나가겠다” 전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조재훈 경기도의회 의원 “기초연금 개편을 통하여 모든 노인이 받을 수 있게 되면 노인복지의 질이 한 층 더 높아질 터”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우리의 나라를 위해 애쓰신 모든 노인에게 기초연금이 제공되길 희망 합니다” 조재훈 경기도의회 의원(더민주, 오산2)은 15일 “기초연금 개편을 위해 검토해야 할 몇 가지”라는 주제의 제9차 복지정책커뮤니티 토론회에서 좌장으로 토론을 주재했다. 경기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주은선 교수의 ‘기초연금 개편을 위해 검토해야 할 몇 가지’ 주제발표에 이어 토론자로는 국민연금연구원 최옥금 연구위원, 서울연구원 윤민석 연구위원, 극동대학교 교양교육연구소 정영모 교수가 참여했다. 이 토론회에서 2시간 동안 기초연금 개편을 통하여 노인복지를 증진시키기 위하여 필요한 사항에 대해 논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발제자로 나선 주은선 교수는 우리 기초연금 전반에 대한 사항 뿐 만 아니라 기초연금의 개선 방안에 대하여 발표했다. 발제 후 토론에서는 기초연금 개편과 관련한 다양한 제언이 이어졌다. 최옥금 연구위원은 기초연금이 국민연금 개편과 같이 개선이 논의될 가능성이 높으며, 두 제도의 개편을 같이 논의할 때 의미가 있을 것이라 이야기 하였다. 윤민석 연구위원은 교수는 광역자치단체에서 바라보는 기초연금이라는 주제로 토론을 하였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