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봉담도서관, '제7회 책 속 인물에게 보내는 한글 손 편지 공모전' 참가자 으뜸상 수상

URL복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화성시문화재단 도서관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과 국립한글박물관이 공동 주최한 제7회 「책 속 인물에게 보내는 한글 손 편지」 공모전에서 화성시 봉담도서관 참가자가 으뜸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제7회 「책 속 인물에게 보내는 한글 손 편지」는 어린이들이 책 읽기의 즐거움과 한글의 아름다움을 느껴 볼 수 있도록 마련한 행사이다. 2015년부터 시작하여 7회째 운영하고 있으며, 한글날이 있는 10월 중에 우수작품의 전시 행사를 운영한다.

 

화성시 봉담도서관은 지난 6월 본 공모사업 운영 기관으로 선정되었으며, 7월부터 8월까지 도서관 이용자를 대상으로 공모를 실시하였다.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에 출품한 작품 중 상봉초등학교 김라윤 학생이 『할머니의 여름휴가』를 읽고 제출한 한글 손 편지가 우수작으로 선정, ‘으뜸상’을 수상했다.

 

『할머니의 여름휴가』는 할머니께 즐거운 여름휴가를 선물하고 싶은 아이의 마음이 담긴 그림책이다. 김라윤 학생이 쓴 한글 손 편지에는 코로나 때문에 휴가를 가지 못한 아쉬움과 그림책 속 할머니가 시원하고 건강하게 휴가를 잘 보내기를 바라는 따뜻한 마음이 담겨 있다. 봉담도서관에서는 김라윤 학생에게 상장 전달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라윤 학생 작품 이 외의 수상작들은 10월 4일부터 31일까지 박물관 나들길(지하철 이촌역)에서 전시된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황대호 의원, ‘직장 내 괴롭힘’ 극단 선택 공무원 관련 의혹 규명 촉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직장 내 괴롭힘에 시달리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되는 안성교육지원청 故 이승현 시설관리직 주무관의 극단적 선택에 대해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황대호 의원(더민주, 수원4)은 “도교육청과 안성교육지원청의 안일한 대처가 부른 참극”이라 평하고, 경기도교육청이 해당 사건에 대한 의혹 규명에 적극 나설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황대호 의원은 지난 8일 교육행정위원회 회의실에서 실시된 도교육청 감사관실의 사건경위 보고 자리에서 고인이 접수했던 탄원서와 유가족의 국민청원 내용 등을 공개하며 내용 증빙의 어려움을 사유로 별다른 대응조치 없이 이를 반려한 도교육청과 안성교육지원청의 안일한 대처를 질타했다. 해당 내용은 황대호 의원의 개인 유튜브 채널인 ‘큰호랑이 황대호 TV’에 ‘“직장 내 괴롭힘” 호소한 50대 가장..끝내 극단적 선택..수수방관한 지역교육청 질타! 철저한 진상조사 촉구!’라는 제목으로 12일 게시되었다. 황대호 의원은 “고인이 지난 1일 극단적 선택을 하기 직전까지도 이를 암시하는 신호가 수 차례 있었다”며, “고인은 도교육청과 안성교육지원청에 탄원서를 접수하고 국민청원을 접수하면서 자신의 어려움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