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자원봉사센터, 국제라이온스협회354-B지구 제6지역(안성)과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안성시자원봉사센터는 30일, 국제라이온스협회354-B지구 제6지역(안성)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평소에도 지역사회의 자원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는 국제라이온스협회354-B지구 제6지역(안성)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자원봉사 활성화와사회공헌 실현을 위해 안성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국제라이온스협회 354-B지구 제6지역(안성) 박석규 부총재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사회가 많이 어려워졌다.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안성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도움이 필요한 곳을 적극 발굴하여 도움의 손길을 전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안성시자원봉사센터 김동성 센터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꾸준히 봉사활동을 진행하시는 라이온스 회원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 상호 간에 적극 협력하여 안성시민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제라이온스협회 354-B지구 제6지역(안성)은 2지대가 활동 중이며, 8개 라이온스가 운영 중이다.


전체뉴스

더보기



문화예술

더보기
온라인 플랫폼 악성리뷰·별점테러 막는다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2021년 5월, 서울의 한 분식집. 배달 플랫폼을 통해 김밥과 만두, 새우튀김 등 음식을 주문한 고객이 다음날 새우튀김 3개 중 1개의 색깔이 이상했다며 가게에 환불을 요구했습니다. 이에 점주는 새우튀김 값을 환불해줬지만 고객은 배달플랫폼을 통해 음식 전부에 대한 환불을 요구했는데요, 배달플랫폼을 통한 환불요구와 거듭되는 고객의 항의로 스트레스를 받던 점주가 고객센터와의 통화 중 뇌출혈로 쓰러져 결국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른바 ‘새우튀김 갑질 사건’으로 불리며, 네티즌들 사이에서 공분을 샀던 이 사건을 통해 온라인 플랫폼에서의 왜곡된 악성리뷰와 별점테러로 고통받는 자영업자들의 사례가 수면위로 올라왔는데요, 이처럼 리뷰와 별점을 악용하는 일명 ‘갑질고객’들로 인한 피해를 호소하는 자영업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방송통신위원회에서 온라인 플랫폼 이용사업자 등 이용자 보호를 위한 5가지 정책 방안을 마련해 추진한다는 소식입니다. ◆ 온라인 플랫폼을 이용하는 사업자와 이용자 보호를 위한 5가지 정책 방안 1. 리뷰, 별점제도 개선을 위한 가이드라인 마련 2. 온라인배달, 쇼핑플랫폼 사업자의 이용자 보호업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