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그린환경센터, 주민지원협의체 제1회 정례회의 개최

URL복사

지난해 주민지원기금 총 18억 원, 주민건강검진, 장학금, 주거환경 개선 등에 활용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화성시 폐기물처리시설 ‘화성그린환경센터’가 제7기 주민지원협의체를 구성하고, 지난 13일 첫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주민협의체는 화성그린환경센터 영향지역인 봉담읍 하가등리와 가재2리 주민들이 직접 선거를 통해 선출한 주민기구로 주민 12명과 전문위원 2명 등 총 14명으로 구성됐다.


지난해 12월 24일 위촉됐으며, 임기는 오는 2022년 12월 25일까지 총 2년간이다.


화성그린환경센터가 에너지 판매 수익금으로 마련한 주민지원기금을 지역 주민을 위해 운용하는 역할이다.


지난해 주민지원기금은 총 18억 원으로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건강검진, 장학금, 주거환경개선, 난방비 지원, 건강체육 프로그램 등에 쓰여졌다.


이번 정례회의에서는 위원장, 전문위원, 폐기물 반입검사에 참여할 주민감시요원 선출과, 환경부의‘2020년도 폐기물처리시설 운영실태 평가’ 최우수 시설 선정에 따른 현판식이 함께 진행됐다.


박윤환 화성시환경사업소장은 “원칙에 따라 주민지원협의체의 공정하고 투명한 운영을 부탁드리며, 시에서도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고 깨끗한 시설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남운선 의원, 2020년도 도의회 우수조례 수상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남운선 의원(더민주, 고양1)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가 2월 23일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2020년도 도의회 우수조례 시상식’에서 우수조례로 선정되어 수상했다. '2020년도 도의회 우수조례’는 2021년도 제1회 입법정책위원회 결정에 따라, 2020년도에 발의된 도의회 중 우수조례로 선정된 대표 발의 의원에게 표창하는 것이 목적으로 남운선 의원이 발의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가 우수한 조례로 인정받았다. 남운선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는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되면서 사회재난 등으로 도민의 생활이 위협을 받고 있는 시점에 경기도 차원에서라도 도민을 위한 재난기본소득 지급 대응책을 마련함으로써 생활의 안정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자 제정됐다. 수상소감에서 남운선 의원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때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를 통해 도민의 삶에 위로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더욱 도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조례를 만들어 민생이 중심 되는 경기도가 될 수 있도록 도의원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