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문화재단 ‘2022 산사음악회’ 성황리 개최

팬데믹 이후 첫 음악공연 개최, 성황리 진행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과천문화재단은 지난 24일 오후 7시 30분부터 100여분 동안 과천시 보광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제16회 산사음악회를 선보였다.


산사의 고즈넉한 분위기와 음악이 한데 어우러져 특별한 감성을 자아내는 산사음악회는 코로나19로 인해 2019년 연주암 산사음악회를 마지막으로 개최되지 못하다가 지난 24일, 2년 만에 개최하여 과천시민의 열화와 같은 호응을 받으며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재단법인 과천문화재단이 주최, 주관하여 진행한 2022 산사음악회에는 국민가수 김수희, 최근 활발한 TV 활동, 팝핀현준과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시도하는 국악인 박애리, JTBC 풍류 대장에서 3위를 차지한 국악 밴드 AUX가 흥겨운 무대를 꾸몄다.


특히 이날 산사음악회에서는 국민가수 김수희의 히트곡과 함께 관람하는 시민들의 떼창으로 분위기를 한껏 고조 시켰다. 또한 이날 사회를 맡은 국악인 박애리는 특유의 안정적이고 부드러운 목소리로 매끄러운 진행과 국악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노래로 시민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 국악 밴드 AUX는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국악 장르의 노래들을 AUX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하여 흥겹고 신선한 무대를 선보였다.


또한 국악인 박애리와 AUX가 함께한 앙코르 공연은 마무리를 아쉬워하는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열정적인 무대를 선사했다.


한편 과천문화재단 박성택 대표이사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예술을 통해 바쁜 일상에 지친 과천시민들을 위로하고 시민들과 함께 예술문화를 즐길 수 있는 과천문화재단으로 거듭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2년 만에 개최된 2022 산사음악회에는 이번달 말로 임기가 종료되는 김종천 과천시장과 민선8기 차기시장인 신계용 당선인, 그리고 현 시도의원 및 차기 시도의원들이 참석하여 약 950여 명의 관람객과 끝까지 흥겹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오랜만에 야외에서 즐기는 음악공연을 찾은 시민들은 한껏 들뜬 분위기에서 상기된 표정으로 흥겨운 무대를 마음껏 즐겼고, 이웃과 소통하며 바쁜 일상을 잠시 내려놓을 수 있는 소중한 힐링의 시간을 만끽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