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마을과 함께하는 경기꿈의학교 오남·진접 지역 축제 공연 성료

남양주 오남 진접 북적북적 마을 잔치, 꿈의학교도 함께해요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은 9월 24일 남양주시 오남도서관 공원에서 진행된 북적북적 마을잔치 행사에 경기꿈의학교 홍보 및 성과를 지역 주민과 함께 나누기 위한 체험 및 공연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경기꿈의학교는 ‘거침없이 꿈꾸고 당차게 도전하라!’라는 슬로건 아래 학생들이 배움의 주체가 되어 마을 공동체와 함께하는 교육활동으로, 지난 8년간 다양한 마을 행사에 경기꿈의학교 학생들이 적극 참여하고 있다.


제7회 북적북적 마을잔치에는 ‘소리노리꿈의학교’(교장 이은선), ‘훌라훌라딩가딩가’(예술융합치유연구소) 외 4개 꿈의학교가 참여했다.


이날 남양주시 김한정 국회의원은 참여한 학생 및 학부모를 격려하며 “코로나로 힘들었던 일상이 다시 회복되고 지역 축제도 진행될 수 있어 기쁘고, 행사를 준비해 준 관계자께 감사하다”고 말하며 참여 관계자를 격려했다.


이번 행사는 방역수칙을 지키는 가운데 진행됐고, 학생 30여 명이 참여한 ‘소리노리 꿈의학교’는 풍성한 풍물 공연을 선보였으며,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풍물 한마당 사물패의 징소리와 시민들이 함께 어울려 전통 풍물을 가까이 즐겼다. ‘훌라훌라딩가딩가’는 하와이 전통 복식으로 전통춤 나눔 공연과 함께 하와이 포토존을 설치하여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업데이 환경학교’ 학생들은 재활용 사용 등 환경보호 활동의 우수한 사례와 교육적 성과를 지역주민·학생·학부모에게 홍보했으며, 더불어숲 꿈의학교와 흙내음가득한 꿈의학교도 지역 생태환경을 주제로 체험부스를 마련하여 함께 체험하고 공연 관람을 하는 등 공동체 활동을 했다.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최상익 교육장은 “경기꿈의학교 체험 부스 및 공연을 지원한 오남지역 경기꿈의학교 운영자, 학생 및 학부모님께 감사하고 학교와 지역간 연계 사업이 중요하며 지역과 더욱 밀착하여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 경기마을정책선언 실현 방안 마련 토론회 열어. 마을공동체 정책 논의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는 1일 수원유스호스텔 스타트홀(대강당)에서 ‘경기마을정책선언 실현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경기마을정책선언’은 마을과 주민자치 정책을 동시에 활성화하기 위한 일종의 도민 선언으로 마을과 주민자치 정책을 통합적으로 활성화시키기 위한 총 10개 항과 이들 10대 선언을 실현 시킬 28개 이행과제로 구성돼 있다. 도는 지난 7월 11~14일 ‘경기마을주간 행사’를 통해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마을정책선언’을 채택한 바 있다. 이번 토론회는 ‘경기마을정책선언 및 이행과제’ 도출을 기념하고 향후 추진에 따른 각계의 협력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토론회에서는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 강재석 경기도 마을지원센터협의회장, 김학영 대한민국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정책협력국장, 김달수 경기도 정무수석, 손정혁 시민주권센터 대표, 여미경 경기도마을공동체위원회 위원장, 최준규 경기연구원 연구위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경기도 마을정책선언 실현을 위한 추진 전략과 역할 분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행사를 주관한 신남균 경기도마을공동체지원센터장은 “경기마을정책실현을 위해 제안된 정책과제와 관련한 마을공동체의 활동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