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도시철도 맞먹는 슈퍼비알티(S-BRT) 세종시 달린다

URL복사

슈퍼비알티(S-BRT] 우선 신호기술 및 안전관리 기술 개발 세종시 시범 적용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행복중심복합도시건설청, 세종특별자치시, 그리고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슈퍼비알티(Super BRT(S-BRT)) 우선 신호기술 및 안전관리 기술 실증사업을 위한 4개 기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23일 밝혔다.


대광위 및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국가연구개발사업으로 진행 중인 ’슈퍼비알티(S-BRT) 우선 신호기술 및 안전관리 기술 개발사업(이하 슈퍼비알티(S-BRT) 연구사업)‘은 지난해 4월부터 진행 중인 과제의 연구성과가 반영된 첨단 기술을 활용하여 국내 최초로 슈퍼비알티(S-BRT)를 실증하는 사업이다.


슈퍼비알티(S-BRT) 연구사업은 총 사업비 127억 규모의 국가 연구개발(R&D)사업으로서 실증연구기간은 2022년 12월 말까지이며, 실증대상지는 지난해 9월 지자체 공모를 통해 실증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세종시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주관연구기관인 철도연을 포함한 연구단은 세종시 한누리대로 중 한솔동~소담동 구역을 대상으로 현재 운영 중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의 전용차로 불연속성, 신호 교차로 대기 등 일부 보완점을 개선해 시민체감형 첨단 대중교통서비스를 실증할 예정이다.


 특히 신호교차로 무정차통과 등 슈퍼비알티(S-BRT) 우선신호 기술과 실시간 관제 시스템을 활용해 평균 운행속도를 35km/h로 향상시키고, 운행스케줄 기준 차량 출도착 일정을 2분 이내로 하여 정시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실증할 예정이다.


 또한 폐쇄형 정류장을 시범 설치하여 기상상황, 미세먼지 등 외부환경으로부터 승객을 보호하고, 양문형 굴절버스 개발로 승하차 동시처리 능력향상을 통해 승하차시간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연구할 예정이며, 슈퍼비알티(S-BRT) 이용을 위한 보행자 안전확보 기술을 횡단보도와 정류장을 중심으로 실증대상지에 시범 적용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연구단은 슈퍼비알티(S-BRT) 기반시설 용량 및 서비스 수준 분석 방법을 정립하고, 안전시설 및 차로 설계를 위한 슈퍼비알티(S-BRT) 안전시설 지침(안)과 슈퍼비알티(S-BRT) 차로설계지침(안)을 제작하여 실증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세종시와 철도연은 같은 날인 23일(금), 위 슈퍼비알티(S-BRT) 실증사업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실증 실무협약을 체결하였다. 본 실무협약서는 구체적인 실증범위와 서비스 내역을 도출하고 이를 차질 없이 진행하기 위한 것으로서 우선협상기간 동안 논의해 온 실증환경 조성 및 시행방법 등을 상호 합의하였다.


행복청 관계자는 “국내 최고 수준의 행복도시 간선급행버스체계(BRT)가 이번 슈퍼비알티(S-BRT) 사업을 통해 보다 발전된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국내·외적인 모범사례가 되도록 간선급행버스체계(BRT)관련 우수기술 개발을 위해 대광위 등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업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 ‘구갈다목적복지회관 보수 및 증축’ 사업 도비 5억 원 확보!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용인3)과 남종섭 교육행정위원장, 김민기 국회의원이 원팀이 되어 추진했던 ‘구갈다목적복지회관 리모델링’ 사업이 본궤도에 오르게 되었다.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에 위치한 ‘구갈다목적복지회관’의 보수와 증축을 위한 총사업비 27.2억 원 중 지난해 12월 도비 19억 원을 확보한 데 이어 추가 소요 예산 8.2억 원 중 5억 원을 이번에 경기도지사 특별조정교부금으로 확보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에 용인시는 ’22년 9월 완공을 목표로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진 부의장은 “그동안 여러 가지 불편한 점이 많았던 구갈다목적복지회관을 기존 2층에서 3층으로 증축하고 이동약자를 위한 장애인용 엘리베이터 설치와 외벽보수 등 리모델링을 통해 업그레이드된 노인 편의시설 제공으로 지역주민의 복지 향상을 기대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용인시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원팀으로 추진했던 사업이 지체되는 일이 없도록 마무리까지 꼼꼼히 챙기겠다”며 “경기도의회에서도 초고령시대 환경에 어울리는 맞춤형 노인복지정책에도 관심을 갖고 다양한 방안을 찾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