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볼링팀 전국대회 금메달..최강팀 입증

URL복사

 

지난 7월 12일부터 7월 20일까지 진행된 2021년 제22회 대한볼링협회장배 전국볼링대회에서 곡성군 볼링팀 김현미 선수가 여자 개인종합 및 마스터즈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현미 선수는 마스터즈 결승전 경기에서 서울시설공단 선수를 2천278(평균 227점)대 2천224(평균 222점)로 여유 있게 제치고 우승을 거머쥐었다.

 

이로써 개인전 및 단체전 결과를 토대로 한 개인종합에서 부산남구청 선수를 제치고 1위를 달성했다.

 

곡성군 볼링팀을 지도하고 있는 강대연 감독은 "김현미 선수는 집중력이 강한데다 꾸준함이 돋보이는 연습벌레다. 레인 적응 및 정확성이 우수하고 파워와 스피드까지 겸비해서 우리 팀의 기둥 역할을 하는 선수"라며 금메달 획득을 축하했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개인종합 및 마스터즈 금메달을 획득한 김현미 선수를 비롯해 2인조전 은메달과 마스터즈 동메달을 획득한 이영승 선수에게 "우리 군을 널리 알리는 역할을 했을 뿐 아니라 지난해 수해와 코로나로 지쳐 있는 군민들에게 큰 희망을 줬다"라며 축하의 말을 전했다.

(끝)

 

출처 : 곡성군청 보도자료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김직란 도의원, 수원시 권선구내 그늘막 설치 현장방문 실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직란 도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9)은 20일 수원시 지역주민들이 제안한 그늘막(파라솔) 설치 사업의 설치현황을 살펴보고자 권선구청 관계공무원 및 마을공동체(세류발전협의회)와 함께 직접 수원시 권선구내 설치현장들을 방문하였다. 세류발전협의회는 지속적으로 그늘막 설치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설치 확대를 제안해왔고, 사업 추진을 위하여 주민들이 직접 현장실태조사, 예산확보 채널 조사, 정담회 등 다방면의 노력을 펼쳐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이번 5천만 원의 예산을 바탕으로 수원시 세류1·2·3동 및 권선1동에 25개의 그늘막이 설치되었고, 김직란 도의원은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직접 현장실사를 실시하며 향후 설치 확대를 위한 논의를 실시하였다. 김직란 도의원은 “여름철에 지역현장을 돌아보다보면 무더운 날씨로 인해 항상 이마에 손을 올리고, 그늘을 만들어 더움을 쫓아보고자 하는 주민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며 “이번 25개의 그늘막 설치로 인해 지역주민들의 편의가 일정부분 충족됐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민생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의정활동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