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주민자치 위한 소통·화합의 한마당…2022 주민자치위원 연수

이민근 시장“주민자치회 통해 주민이 주도하는 풀뿌리민주주의 실현 안산시도 적극 지원”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안산시는 1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해돋이극장에서 주민자치회 위원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 주민자치 연수’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주민자치 기능 강화 등 지역공동체 형성에 앞장서는 주민자치회 위원들의 역량 강화와 사기진작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안산시는 올해 기존 주민자치위원회보다 권한과 책임이 강화된 의사결정기구인 주민자치회를 25개동 전체로 확대하고 시정에 대한 주민참여를 강화해왔다.


이번 연수는 ▲우수 주민자치회 위원 유공자 표창 ▲이민근 안산시장 특강 ▲문화공연 ▲김지윤 좋은연애연구소 대표의 ‘주민자치위원 역량·소통 강화 교육’ 순으로 진행됐다.


이민근 시장은 ‘안산의 새로운 가치와 변화’를 주제로 주민자치 시대를 맞아 주민자치회 위원들의 주체적이고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이문세 안산시주민자치협의회장은 “시민이 시정의 주체라는 생각을 갖고 주민자치회에서 앞장서 마을에 필요한 현안을 적극 발굴하고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이민근 시장은 “주민자치회를 통해 주민이 주도하는 풀뿌리 민주주의가 안산시 전역에서 실현되고 있다”라며 “시민들의 목소리에 적극 귀 기울이며 제도가 잘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문화예술

더보기
한국무역협회 , EU, 5일(일)부터 러시아 석유제품 수입금지 및 가격상한 제재 시행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EU 이사회는 러시아 석유제품 수입금지 제재가 개시를 이틀 앞둔 3일(금) 러시아 석유제품 가격상한제 도입에 최종 합의, 5일(일)부터 동시에 시행했다. 석유제품 가격상한제는 앞선 원유 가격상한제와 마찬가지로 상한가격 이상의 러시아 석유제품에 대한 보험, 운송 등의 서비스 제공을 금지하는 방식으로 시행되며, EU의 러시아 석유제품 수입금지 제재와 함께 5일(일)부터 발효된다. 폴란드 및 발트 회원국이 낮은 수준의 석유제품 상한가격 설정 및 러시아 원유 상한가격 조기 재조정을 요구함에 따라 석유제품 가격상한제에 대한 최종 합의가 다소 지연됐다. 합의된 상한가격은 디젤, 항공유 등 원유보다 높은 가격에 거래되는 제품의 경우 배럴당 100달러, 연료용 석유 등 원유 가격보다 낮은 제품의 경우 배럴당 45달러로 설정됐으며, 동 상한가격은 3월부터 2개월 마다 재검토를 거쳐 변경될 수 있다. 현재 디젤*의 국제가격은 약 배럴당 120~130달러 수준으로, 배럴당 100달러로 설정된 석유제품 가격상한제에 따른 러시아 수출 수익에 대한 즉각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전망이다.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이전 EU는 전체 디젤 수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