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스마트워크센터 및 AI 화상면접 체험관, 시청 별관에 설치 ‧ 운영

URL복사

작년 말 2천만 원 투입해 3개 부스 설치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안산시는 올해 1월부터 ‘안산시 스마트워크센터 및 AI 화상면접 체험관’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안산시 스마트워크센터 및 AI 화상면접 체험관은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효율적인 업무처리 및 비대면 화상면접·교육·취업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스마트워크센터 화상면접시스템이다.


안산시청 제2별관동 1층 전용공간에 설치된 스마트워크센터, 화상면접, AI·VR 면접체험은 상시 운영되며 취업정보·교육·면접체험을 희망하는 안산시민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시는 화상면접시스템을 구축해 구인·구직자 간 비대면 면접을 활성화시킬 예정이다. 기업에는 맞춤형 인재 채용을 위한 시간 및 채용비용 절감 효과를, 코로나19로 현장면접이 불가능한 구직자에겐 다양한 면접기회로 취업을 위한 시간과 노력을 단축시킬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또한 AI(인공지능), VR(가상현실) 체험관을 통해 대기업이나 공기업 등 AI 면접 실시가 늘어가는 추세에 대응하도록 취업준비생들에게 AI 면접체험 기회를 제공해 빠른 취업을 도울 전망이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업무환경을 제공하는 스마트워크센터는 언제, 어디서나 일·생활균형을 통한 삶의 질을 향상시켜 일할 수 있는 공간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화상면접 시스템을 활용해 효율적인 업무처리 및 취업 성공의 기회를 높이기 위한 온라인 화상 강의를 통해 취업교육도 가능하다.


체험관 이용을 원하는 시민은 안산시일자리센터로 방문(유선) 또는 안산시 홈페이지를 이용한 온라인 신청으로 가능하며 이용시간, 날짜가 겹치지 않도록 사전에 미리 예약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스마트워크센터를 통해 취업 준비생에게 변화된 채용 트렌드에 손쉽게 대응할 수 있도록 AI·VR 면접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면접역량 강화로 더 빠른 취업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상시 개방하겠다”고 말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의회 김태형 의원, 경기주택도시공사의 경영 투명성 및 재정건전성 강화 위한 조례 개정 토론회 개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김태형 의원(더불어민주당, 화성3)은 26일 경기도의회 제1정담회의실에서 ‘「경기주택도시공사의 설립 및 운영 조례」 개정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경기주택도시공사(GH공사)의 경영 투명성 및 재정 건전성 강화 등을 위해 김태형 의원이 대표발의 할 예정인 「경기주택도시공사의 설립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에 대한 전문가 및 관계자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개최됐다. 기조발제에서 김태형 의원은 “GH공사 이사회의 형식적인 운영과 예산·업무협약시 의회 상임위원회에 대한 보고 규정 부재로 투명성 및 재정 건전성 악화가 우려된다”며 조례개정 취지를 밝히고, 개정조례안에 GH공사 이사회의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통한 운영의 효율화를 위해 비상임이사 공모 시 도의회에서 관계 전문가를 추천하되 공개모집·임원추천위원회 추천 등 법적절차를 동일하게 이행하도록 했다. 또한 투자심의위원회 운영의 투명성·공정성 제고를 위해 공사 내부규정인 투자심의위원회운영규정을 도 조례로 규정하고 투자심의위원회에 도의원 2인을 포함하도록 규정했다. 토론회는 오호택 교수(국립한경대학교 법학부)를 좌장으로 김종두 교수(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