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21 수원시민 창안대회' 아이디어 공모

URL복사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수원시는 9월 15일부터 10월 12일까지 ‘2021 수원시민 창안대회’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수원시가 주최하고 수원 YMCA가 주관하는 수원시민 창안대회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느끼는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방안과 공익성 있는 아이디어를 수원시에 제안하고, 선정된 아이디어를 제안자가 실행하는 프로젝트 형식의 시민참여 대회이다.


‘수원과 나의 삶을 변화시키는 모든 아이디어’를 응모하면 된다. 수원시민과 수원 내 학교 재학생, 직장인은 개인·팀 형태로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수원시 홈페이지 내 ‘수원만민광장’ 웹페이지 ‘설문·접수’ 게시판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올해부터 ‘아이디어 숙성 과정’이 생겼다. 참가자가 아이디어를 구체화하고, 실행하는 데 도움이 되는 교육을 하고, 아이디어 숙성을 지원할 부서를 지정한다.


창안대회 기획단(시민단체 활동가)이 ▲아이디어 창의성 ▲실현 가능성 ▲능률성 ▲계속성 ▲노력도 등을 평가해 실행팀을 선정한다.


수원 YMCA는 10월 30일 실행팀과 협약을 체결하고,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실행할 수 있도록 인적 자원과 정보 등을 연결해준다.


실행팀은 ‘아이디어 숙성’을 거쳐 지원금 100만 원을 활용해 프로젝트를 설계·실행한다. 12월 18일 결선대회를 열고 시상한다. 수원시는 아이디어의 효과를 검토해 시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최우수상·우수상·장려상 각 1팀, 노력상 2팀을 선정한다. 수상팀에게는 상장과 상금이 수여된다. 상금은 최우수상(수원시장상) 100만 원, 우수상(수원시의장상) 70만 원, 장려상 50만 원, 노력상 20만 원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올해는 참가자들이 아이디어 실행력을 높일 수 있도록 교육·숙의 과정을 추가했다”며 “빛나는 아이디어를 제출해주시면 수원시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진용복 경기도의회 부의장, “자치분권 시대, 지역 영상문화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 개최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진용복 경기도의회 부의장이 좌장을 맡은 「자치분권 시대, 지역 영상문화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가 15일 개최됐다. ‘2021 경기도 하반기 정책토론 대축제’의 일환으로 경기도와 경기도의회가 공동주최한 이번 토론회는 지역 영상문화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주제발표를 맡은 허경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 이사는 지역미디어센터의 역할과 중요성을 되짚고 관련 정책 현황을 소개했다. 이를 바탕으로 용인 영상미디어센터 설립 시 고려해야 할 거버넌스 구축, 의사 결정권 분배체계 등을 제시했다. 더불어, 용인 미디어센터 설립을 위한 지속적인 논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첫 번째 토론자인 권칠인 감독은 미디어의 맥락을 이해하고 접근할 수 있는 능력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의 목적에 대해 말하며 새로운 미디어센터의 발전된 환경 대응 시스템에 대한 기대를 표했다. 두 번째 토론자인 전자영 용인시의회 의원은 용인 영상미디어센터 조성 사업을 예로 들며 지역미디어센터 운영을 통해 시민들의 문화적 권리가 확보되길 강조했고 미디어 생산과 소비에 대한 교육과 논의가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


문화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