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소상공인연합회' 거리 쓰레기 치우기 실시 '타의 모범' 보람회 봉사단

URL복사

▲사진 중앙 '남양읍장 김문수'와 함께 남양리 택지지역 도심 거리청소 행사 사진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화성시‘소상공인연합회’소속‘보람회 봉사단’(회장 김창석)은“관내 학교 주변과 주거지역 내 ‘대청소’(쓰레기 줍기)를 실시했다”.

 

화성시‘보람회 봉사단’은 4일 오후 3시쯤 “지난 3월에 이어 두 번째 화성시 남양읍 남양리 택지지구” 내 “봄철 맞이 거리 대청소 및 불법 쓰레기 투척을 방지하는 캠페인까지 하기 위해 불법 투척 경고 ‘현수막 20장’을 제작하여 직접 사각 지역을 찾아다니며 내걸고 홍보하고 나섰다.”

 

▲화성시 소상공인연합회에서 제작한 불법쓰레기 투기 근절 현수막 설치 장면

 

▲열심히 봉사 준비를 하고 있는 보람회 회원 모습들

 

▲열심히 일하고있는보람회 회원들

 

이어 관내 거리청소 봉사 소식에 남양읍(김문수 읍장)은 현장을 방문하여 더운 날씨 수고하시는 '보람회 봉사단' 회원 20여 명 모두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시원한 음료수를 제공하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에 화답으로 “봉사단은 구슬땀을 흘리며 남양리 학교 주변과 주택가 거리청소를 시작하고 다양한 생활 쓰레기가 생각지도 못할 만큼 여기저기 쏟아져 나와 있어 거리청소에 상당한 애로가 많았지만 그래도 보람된 일과로 위로하면서 행사를 진행하며 나갔다”.

 

행사 중 ‘보람회 봉사단’은 아무리 치워도 줄지 않은 생활 쓰레기는 “주민들이 모두 분류해서 지정된 장소에 버려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아무도 다니지 않는 “야밤에 생활 쓰레기를 몰래 가져다 버리는 몰상식한 사람들이 하루빨리 태도를 바꿔서 불법 투척을 하지 말아야 하는데 큰일이라고” 말하며 그래서 불법 투척을 하지 말라는 ‘현수막’까지 내걸고 봉사를 하고 있지만, 캠페인의 효과가 있을지 지켜보아야 하며 “화성시도 특별한 관리·감독이 절실하며 ‘생활 속 청소 캠페인 전개” 등·· 다양한 방법으로‘불법 쓰레기 투척 특별한 홍보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수거를 못다한 건축자재들이 즐비하다

 

▲수거를 못다한 건축자재들 화학자재도 즐비하게 버려져있는모습들

 

특히 이날 쓰레기 종류를 보면 '지난 3월 쓰레기 줍기’ 봉사에 이어 “5월에도 ▲건축자재 스티로폼 단열 벽체▲각종 음식물 쓰레기▲가전·가구▲ 다양한 의류 ▲유리·병·깡통·철재류 등등 몰래 버리는 쓰레기”는 심각한 수준에 달해서 거대한 쓰레기는 치우지도 못한 채 아쉬움만 남기며 씁쓸하게 돌아섰다.

 

▲ 보람회 봉사단 일원 봉사 기념촬영

 

한편 ‘보람회 봉사단’(회장 김창석)은 3월에 이어 5월에도 거리 대청소 봉사를 했다 하지만 거리 대청소 쓰레기 줍기 봉사에 이렇게 많은 양과 다양한 쓰레기 수거’를 하면서 갈수록 교묘하게 버린 많은 양의 쓰레기 문제가 심각하다고 판단되며 “지속적인 캠페인으로 무단투척을 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 시급하며 거리정화 청소를 위해 소상공인연합회(보람회 봉사단)’가 앞장서 나가겠다”라고 말하고 아울러 “화성시도 봉사단체와 함께 공동으로 캠페인을 전개해 나가면 효과가 두 배로 나지 않을까 하는 바램이라며 덧붙여 말했다”.

 

 

배너

전체뉴스

더보기

경기도

더보기
경기도, 20일부터 가맹본부 과태료 부과 대상 확대. 예상 매출액 서면 교부 등 5개 추가
 (뉴스인020 = 김성길 기자) 5월 20일부터 경기도가 가맹사업법 위반 가맹본부에 대하여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는 대상 행위가 확대된다. 이는 가맹사업법 시행령 개정안에 따른 것으로, 2019~2020년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과태료 부과 권한을 이양받은 경기, 서울, 인천, 부산 등 4개 시·도에 적용된다. 경기도는 기존에 정보공개서 변경등록 미이행과 정보공개서 변경신고 미이행 등 2개 법 위반 행위에 과태료를 부과했다. 정보공개서란 가맹본부의 각종 현황을 담은 문서로, 가맹본부는 가맹희망자·가맹점주에 제공할 정보공개서를 공정위나 지자체에 등록 또는 신고(임원 변경 등 경미한 사항)해야 한다. 지난해 경기도는 정보공개서 변경등록·신고 미이행 관련 도 소재 가맹본부 54개 업체에 과태료 7천202만 원을 부과했다. 확대되는 과태료 대상 행위는 5개로 ▲예상 매출액 등 관련 정보 서면 교부 의무 위반 ▲예상 매출액 등 관련 정보 산정 근거 보관 및 열람 의무 위반 ▲(대기업 규모의 가맹본부 또는 가맹점수가 100개 이상인 가맹본부 대상)예상 매출액 산정서 교부 의무 위반 ▲예상 매출액 산정서 보관 의무 위반 ▲가맹계약서 보관 의무 위반이다. 특히


문화예술

더보기
해양수산부, 인천에 ‘귀어학교’ 문 연다...어떤 교육받나
 (뉴스인020 = 김나현 기자) 8번째 귀어학교로 ‘인천시 수산기술지원센터’가 선정됐습니다! 2023년 하반기부터 운영될 예정인 인천 귀어학교는 도시와 어촌이 공존하는 곳으로 수산 분야의 다양한 실습이 가능한데요. 광역시 최초인 이번 귀어학교 개설로 인해 수도권 도시민들의 귀어에 대한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 ‘인천시 수산기술지원센터’에서 어떤 교육을 받을 수 있나요? ① 대상 : 귀어귀촌을 희망하는 분 ② 교육 기간 : 6주(23년 하반기부터 운영 예정) ③ 수업 과목 : 이론교육(3주), 견학(1주), 현장실습(2주) ④ 수업 내용 : 귀어인들이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수산기술을 배우고 어촌현장을 직접 찾아가는 수요자 중심의 실무형 교육 제공 ◆ 해양수산부의 귀어학교 사업이란? 귀어귀촌 희망자가 어촌에 체류하며 어업, 양식업 등 기술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교육기관을 만들어 안정적인 어촌 정착을 지원하는 사업 *현재 7개소 운영 중 경남 경상대, 충남 수산자원연구소, 전남 해양수산과학원, 강원 강릉원주대, 경기 해양수산자원연구소, 경북 어업기술센터, 충북 내수면산업연구소 해양수산부는 귀어·귀촌인들의 정착과 어촌의 활성화